[언론보도] 03/13 아이돌봄종사자 처우개선 및 국가차원의 돌봄사업 확대 논의를 위한 간담회 진행!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언론보도] 03/13 아이돌봄종사자 처우개선 및 국가차원의 돌봄사업 확대 논의를 위한 간담회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공공연대 댓글 0건 조회 969회 작성일 23-03-24 13:33

본문

양기대, 아이돌봄 종사자 처우개선 및 국가책임제 도입 촉구 



2023.03.13. / 출처 헤럴드경제 박정규기자(경기 광명)





eab82cb00c9c02a56f5adbbd1fb1367a_1679632400_4627.jpg
 (사진출처. 헤럴드경제)



 

더불어민주당 양기대 국회의원 ( 경기광명을 ) 은 지난 11 일 광명을 지역사무실에서 아이돌봄종사자 간담회를 열고 종사자 처우개선 및 국가차원의 아이돌봄사업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13 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배진선 공공연대노동조합 경기아이돌봄지부 광명지회장 등 아이돌봄종사자들의 요청에 따라 마련됐다 .

 

배진선 광명지회장 등은 " 아이돌봄종사자의 경우 하루 2~3 가정을 방문하는 경우가 많아 교통비 부담이 크다 " 현행 2 만원인 교통비가 6 만원 수준으로 인상되어야 하며 , 아이돌봄사업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장기근속수당도 신설되어야 한다고 제안했다 .

 

또한 이들은 아이돌봄에 드는 비용을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책임지는 국가책임제 도입이 필요하다면서 지난 2 월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아이돌봄서비스 고도화 방안 의 문제점을 꼬집기도 했다 . 여가부의 방안대로 아이돌봄사업을 등록제로 개편해 민간기관까지 참여하여 난립하게 된다면 아이돌봄종사자들의 입지가 불안해지고 , 전문성도 떨어져 아이돌봄 서비스의 질이 낮아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

 

양 의원은 아이돌봄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아이돌봄사업에 대한 국가와 지자체의 지원이 더욱 강화되어야 한다 면서 국회 인구위기특별위원회 위원으로서 아이돌봄종사자들의 현장목소리가 정책에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말했다 .

 

이어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이 0.78 명으로 최악의 수준인 만큼 저출생 대책 차원에서라도 아이돌봄 사업의 국가책임제 도입과 아이돌보미의 처우개선이 시급하다고 덧붙였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공연대노동조합

주소 | (04314)서울 용산구 원효로 97길 41 동양빌딩 2층
전화 | 02-364-2271  팩스 | 02-365-2271
이메일 | cbnojo@daum.net

Copyright © 공공연대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Hosting by Whales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