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공공연대노조 수원지회 "수원시 용역·파견직의 배제와 차별없는 정규직 전환 실시하라"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언론보도]공공연대노조 수원지회 "수원시 용역·파견직의 배제와 차별없는 정규직 전환 실시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공공연대 댓글 0건 조회 1회 작성일 20-11-30 13:44

본문

공연대노동조합 수원지회는 4일 오전 수원시청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수원시는 용역·파견직의 배제와 차별없는 정규직 전환을 실시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에서 "정부의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지침에 따라 이를 공공기관마다 속도를 내고 추진하고 있다"며 "하지만 수원시는 당사자를 배제하는 차별적인 노사협의기구 구성으로 차별과 갈등을 빚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수원시는 파견·용역 근로자현황을 36개 부서, 115개 용역사업에 종사하는 근로자 수가 총 855명으로 밝히고 있다"며 "문제는 다양한 부서와 직종의 당사자 의견이 반영돼야 할 노사협의기구 구성부터 정규직 전환 당사자인 비정규직을 배제하는 구성안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파견·용역·위탁노동자들인 청소미화, 도서관 자료정리, 경비, 소각장, 아이돌봄 등 다양한 직종의 정규직 전환 당사자들이 가입돼 있는 노동조합을 배제했다"고 강조했다.

또 "정부종합청사와 경기도, 인천공항공사 등 정규직화를 완료하거나 추진 중인 주요 기관에서 당사자 노조를 배제한 경우는 없었다"고 근거를 제시했다.

그러면서 "정규직 노조는 근로자 대표 자격이 있고 비정규직 노조는 대표 자격이 없다는 것은 어떤 기준이냐"면서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용역·파견직의 소속 노조를 적극 참여시킬 것을 수원시에 강력히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기사출처 : 기호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공연대노동조합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88 냉천빌딩 2층(냉천동 182번지)
전화 | 02-364-2271  팩스 | 02-365-2271(03735)
이메일 | cbnojo@daum.net

Copyright © 공공연대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Hosting by Whalessoft.